본지는 현장에서 발굴한 기사를 모아 제작합니다.
>HOME > 정치경제
보복운전처벌강화 시행 1년, 면허취소·정지 1,920명
시민프레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7.10.10 17:52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보복운전처벌강화 시행 1년, 면허취소·정지 1,920명

2016년 7월 28일 보복운전 처벌이 강화된 이후 경찰의 예방활동 및 계도가 이어지고 있지만 1년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보복운전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소병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갑)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시행 1년(2016년 7월 29일~2017년 8월) 사이에 보복운전자 3명과 1,917명이 각각 운전면허를 취소·정지당한 것으로 밝혀졌다. 

지역별로 보면 경기도가 563명, 서울 406명, 부산 165명, 인천 159명, 충남 88명, 대구·전남·경북 각각 70명, 울산 64명, 전북 63명 등의 순이다.경찰청은 보복운전자 근절방안대책으로 보복운전자가 구속될 경우 면허취소, 불구속 입건된 경우 100일간의 면허정지를 할 수 있도록 법령을 개정하여 시행하고 있다. 

소병훈의원은 “법령강화 후에도 꾸준히 보복운전은 멈추지 않고 있다”고 전하며, “처벌을 위한 단속도 중요하지만 보복운전 근절이라는 당초의 목적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경찰의 적극적인 예방대책이 선행되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 박준혁 기자

[ Copyrights © 2013 시민프레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뒤로가기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