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HOME > 사회
도, 디지털 성범죄 도민 대응감시단 발대식 개최
불건전 SNS 계정, 디지털 성범죄 게시물 모니터링 및 삭제 추진
시민프레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4.06 15:04
twitter facebook kakaostory band
경기 도 청 전경

경기도는 6일 경기도여성가족재단에서 디지털 성범죄 예방과 근절을 위해 도민이 참여하는 ‘2021년 경기도 디지털 성범죄 도민 대응감시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도와 경기도여성가족재단이 운영 중인 ‘디지털 성범죄 도민 대응감시단’은 지난해 활동 2개월 만에 온라인 불법 영상·게시물을 적발해 경찰청사이버안전국과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에 550건을 신고한 바 있다.올해 대응감시단은 총 30명으로, 오는 12월까지 9개월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불건전한 게시물을 올리는 계정 및 디지털 성범죄 의심 게시물 등을 집중적으로 감시할 예정이다.

대응감시단은 디지털 성범죄가 심각한 범죄임을 알리기 위해 ‘건전한 온라인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온오프라인 캠페인 활동’도 병행할 계획이다.

이순늠 경기도 여성가족국장은 “경기도는 도민 대응감시단과 함께 디지털 성범죄 예방과 근절을 강화하고, 성 착취물에 대한 신속한 삭제 지원 등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보호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디지털 성범죄 근절 실행계획’의 일환으로 지난 2월 1일 ‘경기도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원스톱 지원센터’를 수원 경기도인재개발원 도서관동 3층에 개소했다.

센터는 피해자 상담, 피해 영상 삭제 및 모니터링 전문가로 구성된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지원 전담 기관이다. 법률 지원과 의료 지원 연계 등 피해자 맞춤형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또한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소속 수사관을 센터에 파견해 청소년보호법 등 관련 법령 위반에 대한 수사도 지원한다.

디지털 성범죄 피해를 입은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전화상담(1544-9112)과 카카오 채널(031cut), 이메일(031cut@gwff.kr)로 연중 신고할 수 있다. 
박준혁 기자
 

[ Copyrights © 2019 시민프레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