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HOME > 소방/경찰
이천소방서, 사우나 비상탈출용 가운 비치 및 비상구 픽토그램 보급
시민프레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5.13 13:5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도 이천소방서(서장 고문수)는 지난 10일 관내 사우나(찜질방)에 비상탈출용 가운을 비치하도록 독려 및 비상구 대형픽토그램을 보급했다고 밝혔다.2017년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및 2019년 2월 대구 사우나 화재 등 목욕탕 및 찜질방에서의 화재 시에는 옷을 갈아입다가 인명피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이에 이천소방서 예방대책팀은 관내 설봉온천을 포함한 사우나(찜질방) 3개소에 비상탈출용 가운 비치를 안내하며, 유사 시 찜질복 등을 비상탈출용 가운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사우나 남탕·여탕에 각각 20벌씩 눈에 띄는 위치에 비치하도록 했으며, 비상탈출용 가운 표식을 부착을 하였다.

또한 사우나 비상구에 대형픽토그램을 부착, 비상탈출용 가운의 필요성 및 비상구 안전관리 등에 대한 관계자 안전교육을 실시하였으며, 점검 사각지대인 여탕의 비상구에 대한 안전관리도 실시하였다.소방서 관계자는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목욕탕의 경우 화재 발생 시 복잡한 공간 구조로 대피에 어려움이 많으며, 욕탕 안에 위치한 사우나실 등 불이 나도 늦게 인지할 가능성이 크다. 항상 비상구 안전관리에 신경을 써야하며, 유사 시 비상탈출용 가운을 활용하여 피난을 최우선으로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 김영국 기자
  
 

[ Copyrights © 2019 시민프레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