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HOME > 소방/경찰
경기남부청‘흔적없는 외출-생명의 위험’에 맞서는 실종전담팀
경기남부지역 실종전담수사관 184명은 오늘도 실종자의 흔적을 찾고 있다
시민프레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05.11 16:1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남부경찰청(청장 배용주)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계기로 실종과 관련된 예방 정책, 그리고 경찰의 실종사건 대응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대부분의 시민들에게는 찾아올 것 같지 않은 실종사건이지만 실제 우리 주변에서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으며, 대상자의 생명과 안전에 대한 위험과 가족·이웃의 불안감이 매우 높아지고 실정이다 <’19년 실종아동 등 신고 9,232건 / 가출신고 18,007건>

경기남부경찰은 실종신고에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을 하고자 ’17년 경찰서 여성청소년 수사계에 실종전담 수사관 45명을 배치하고, ’19. 7월에는 실종전담팀으로 확대·운영하는 등 현재 184명의 전담경찰관이 실종자 발견에 전념하고 있으며, 1년 이상 장기 실종아동 등은 지방청으로 이관하여 직접 수사하고 있다  

실종신고 접수단계부터 위험도를 판단하고, CCTV·교통·통신이용내역 등 다양한 추적수사와 병행하여 지역특성에 따라 인력·헬기·수색견·드론 등 장비를 실종자 수색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그 결과, 경기남부경찰청 ’19년 실종자 발견률은 99.5%(’18년 98.6%)로, 이중 24시간 내 신속 발견률은 90.0%(’18년 88.6%)로 전국 1위의 성과를 거두었다 

실종자 발견 이후 행적 등 조사를 통해 범죄 피해도 적극적으로 확인·수사하여 범인을 검거하고 있다 

이러한 경찰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실종으로 인해 사망하거나 안전에 위험이 초래되는 경우도 있는 만큼 실종을 사전 예방하려는 경찰의 노력과 함께 시민들은 현재 시행 중인 각종 정책 및 활용에 대한 참여와 숙지, 이웃의 적극적인 제보가 필요다             

경기남부청 관계자는, “가족의 안전과 신속한 발견을 위해 실종 위험성이 있는 경우 대상자에 대해서는 각종 제도를 활용하여 대비해 주시고 실종 발생을 알게 된 즉시 경찰관서에 신고”해 주기를 당부했다 

앞으로 경기남부경찰은  야외 활동하기 좋은 계절이 다가옴에 따라 실종사건 증가가 예상되어 실종 예방을 위해 실종전담 인력을 증원 배치하고, 5월 중 농협중앙회 경기 지역본부와 맺은 업무협약에 따라 사회공헌형 배회감지기 800여대를 추가로 무상 보급할 예정이다 / 이병일 기자
  
 

[ Copyrights © 2019 시민프레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