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HOME > 스포츠
성남, 판교에 e스포츠 전용 경기장 건립 추진…유치지원단 발족
시민프레스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4.30 10:09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시(시장 은수미)가 판교 삼평동 일대에 e스포츠 전용 경기장 건립 추진에 나선다. e스포츠는 컴퓨터나 네트워크, 영상 장비 등을 이용해 승부를 겨루는 스포츠다. 실시간 전략시뮬레이션인 스타크래프트, 워크래프트3 등 지적 능력과 신체적 능력을 동시에 필요로 하는 경기다. 

시는 4월 29일 오후 3시 시청 2층 회의실에서 ‘e스포츠 전용 경기장 공모사업 유치지원단 발족식’을 했다. 이한규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유치지원단은 성남시의원, 성남산업진흥원 직원, 한국e스포츠협회 관계자, 게임 기업 종사자, e스포츠 전문가 등 23명으로 구성됐다. 

경기도가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1월 29일~7월 1일까지 접수 중인 ‘e스포츠 전용 경기장 구축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되도록 기본방향 제시, e스포츠 산업 육성 발전 방안 제안, 경기장 운영을 위한 게임방송사 등 민간기업과의 컨소시엄 구성, 경기장 건축·운영을 위한 자문과 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선정되면 총사업비 250억원 중 100억원을 지원받아 e스포츠 전용 경기장 건립에 탄력을 받게 된다. 시는 삼평동 시유지 6959㎡ 규모에 400석 내외의 경기장 건립을 계획하고 있다. e스포츠 경기장에는 보조경기장, 스튜디오, 편집실, 방송조정실, 프레스룸, PC방, 기타 편의시설도 들어선다. 

시가 경기장을 건립하려는 이곳 부지 인근은 넥슨 등 국내 굴지의 게임 기업들이 밀집한 지역이다. 전국 게임 기업의 43%인 392개 기업이 있고, 이들 기업의 지난해 매출액 6조2469억원은 전국 게임 산업 매출의 56%를 차지할 정도로 인프라가 우수하다. 

시는 e스포츠 전용경기장 유치로 각종 경기가 열리게 되면 게임매니아 등 많은 관람객이 판교를 찾아 지역 게임 산업발전과 관광 활성화, 일자리 창출 등 다각적인 효과를 볼 것으로 내다봤다. / 박준혁 기자
  
 

[ Copyrights © 2019 시민프레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